무안교육지원청, ‘찾아가는 장애이해교육 인형극’ 실시
상태바
무안교육지원청, ‘찾아가는 장애이해교육 인형극’ 실시
  • 김필수 기자
  • 승인 2021.09.06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안교육지원청 특수교육지원센터는 지난 3일 ‘찾아가는 장애이해교실 인형극’을 실시했다.(사진제공=무안교육지원청)
▲무안교육지원청 특수교육지원센터는 지난 3일 ‘찾아가는 장애이해교실 인형극’을 실시했다.(사진제공=무안교육지원청)

[뉴스깜]김필수 기자= 전라남도무안교육지원청(교육장 김 란) 특수교육지원센터는 지난 3일 오룡유치원 유아 114명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장애이해교실 인형극’을 실시했다고 6일밝혔다.

이번 ‘찾아가는 장애이해교실’은 학생들이 장애인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을 갖고, 더 나아가 장애공감 문화를 형성하도록 돕기 위해 학교로 찾아가는 장애이해교육 프로그램이다.

관내 유·초·중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지난 6월부터 실시했으며, 11월까지 학생들의 발달 수준에 맞는 인형극, 보치아체험, 토크 콘서트 등 다양한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날 인형극은 특수교육지원센터에서 운영하는 무안 어울림 오케스트라 단원들의 축하 공연과 함께 진행됐다.

오룡유치원 원감선생님은 “아이들이 인형극을 통해 장애를 이해하는 소중한 시간이었고, 어울림 오케스트라 공연도 아이들에게 특별한 경험이 됐다”고 말했다.

김 란 교육장은 “학생들이 장애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가지고 서로를 이해하고 배려하며 함께 더불어 살아갈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장애이해교육 및 무안 어울림 오케스트라 운영에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