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2021년도 벼 재배농가 경영안정대책비 지원
상태바
여수시, 2021년도 벼 재배농가 경영안정대책비 지원
  • 이기장 기자
  • 승인 2021.12.08 1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벼 재배농가의 소득안정 도모를 위해 12억 2600만 원 지급
▲여수시는 2021년 벼 재배 수확 농가의 경영안정 도모를 위해 12월 중순까지 경영안정대책비를 지원한다.(사진제공=여수시)
▲여수시는 2021년 벼 재배 수확 농가의 경영안정 도모를 위해 12월 중순까지 경영안정대책비를 지원한다.(사진제공=여수시)

[뉴스깜]이기장 기자= 전남 여수시는 쌀 시장개방과 빈번한 재해발생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쌀 산업의 지속성을 유지하기 위해 12월 중순까지 경영안정대책비 12억 2600만 원을 지급한다고 8일 밝혔다.

지급대상은 2021. 1. 1. 기준 여수시에 주소를 두고 올해 0.1ha(1,000㎡)이상 논 벼를 재배한 농업인으로, 농가당 지원한도는 벼 재배면적 2ha(20,000㎡)까지이다.

농업 외 종합소득이 연간 3천700만 원 이상인 자, 벼 경작면적이 0.1ha(1,000㎡) 미만인 자 등은 지급대상에서 제외된다.

여수시는 대상자 적격여부 검토 후 재배면적에 따라 지원단가를 책정해 농가별 계좌로 경영안정대책비를 지급할 계획이다.

여수시는 10여 년간 벼 경영안정대책비를 지원해오고 있으며, 작년에도 논 벼를 재배한 3천116명의 농업인에게 11억 원의 경영안정대책비를 지원한 바 있다.

여수시 관계자는 “이번에 지급하게 되는 경영안정대책비가 쌀 생산기반을 안정적으로 유지하고 벼 재배 농업인의 경영안정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