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건설현장 긴급 안전점검 추진
상태바
광주시, 건설현장 긴급 안전점검 추진
  • 김필수 기자
  • 승인 2022.01.26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민간 1억원 이상 건설현장 728개소 대상
집중점검 대상 42개소 현장 안전점검 실태 확인‧관리
부적합 현장은 공사중지·부실벌점·과태료 부과 등 강력 조치
▲광주광역시청 전경(사진제공=광주광역시청)
▲광주광역시청 전경(사진제공=광주광역시청)

[뉴스깜]김필수 기자= 광주광역시는 현대산업개발 신축아파트 붕괴사고와 관련, 유사사고 방지 및 업계의 경각심 고취를 위해 관내 1억원 이상 공공·민간 공사 현장에 대해 지난 17일부터 긴급 안전점검에 나섰다.

1월 현재 공사가 진행 중인 긴급 안전점검 대상 건설현장은 728개소로, 이 중 공공현장은 51개소, 민간현장은 677개소이다.

광주시는 지난 17일부터 21일까지 지자체·공공기관 등에 소관 현장 안전점검을 실시토록 했으며, 특히 민간현장 점검 대상 중 이번 사고와 유사한 규모로 추정되는 300억원 이상 공정율 20~80%에 해당하는 건설공사 현장 42개소에 대해서는 1월 17일부터 2월28일까지 해당 인·허가 기관에서 직접 확인·점검을 실시토록 했다. 또 이에 대해 광주시가 점검 실태를 직접 확인·관리할 방침이다.

주요 점검사항은 기둥 벽체 등 주요 구조부 시공 안전성, 거푸집 등 가시설 설치 관리, 타워크레인·건설기계 안전관리 등이다.

김재식 교통건설국장은 “이번 긴급 안전점검 시 부적합 현장에 대해서는 공사중지는 물론 부실벌점 및 과태료를 부과하는 등 강력한 행정처분을 내려 안전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