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공사, 인니에서 독보적인 K-농업기술 입증
상태바
농어촌공사, 인니에서 독보적인 K-농업기술 입증
  • 김필수 기자
  • 승인 2022.05.24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도네시아 마뗑겡 다목적댐 건설 설계 수주 성과...연이은 용역 수주
농어촌공사 농업관개기술력 입증...K-농업기술 수출 성과
▲한국농어촌공사는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현지에서 마뗑겡 다목적선설사업 설계 등 컨설팅사업 수주계약을 체결했다(사진왼쪽부터 김병수 부사장, 밤방 유역청장 순. 사진제공=한국농어촌공사)
▲한국농어촌공사는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현지에서 마뗑겡 다목적선설사업 설계 등 컨설팅사업 수주계약을 체결했다(사진왼쪽부터 김병수 부사장, 밤방 유역청장 순. 사진제공=한국농어촌공사)

[뉴스깜]김필수 기자= 한국농어촌공사(사장 이병호)는 인도네시아 정부에서 발주한 ‘마뗑겡 다목적댐 건설사업’에 대한 실시설계 등 컨설팅 사업 수주계약을 자카르타 현지에서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공사를 대표로 민관합동 컨소시엄을 구성해 체결된 이번 계약이 주목되는 이유는 공사가 지난해 6월과 금년 2월에도 인도네시아에서 연이은 사업 수주에 성공하면서 K-농업기술 수출에 꾸준한 성과를 내고 있기 때문이다.

공사는 현재 인도네시아 전역 34만8천ha에 이르는 관개시설과 배수시스템 정비를 위한 사업 컨설팅 용역을 맡아 진행하고 있으며, 올해 초 인도네시아의 수도 이전계획에 따른 식량 농업계획 수립 및 실행계획 수립 기술지원을 위한 사업에도 수행기관으로 선정된 바 있다.

이번 계약 체결로 공사는 인도네시아 서부 자바주 댐 건설에 대한 타당성 조사검토, 세부설계 및 환경영향평가, 이주보상계획 수립 등을 맡게 됐다.

마뗑겡 다목적댐 건설사업은 2019년도부터 실시되고 있는 인도네시아 국가개발계획 중 댐 및 하천분야 토목 엔지니어링 사업의 일종으로, 댐이 건설되면 생활용수 및 공업용수를 비롯해 인근 약 2만 ha에 농업용수를 공급할 예정이며 댐을 이용한 발전으로 연간 약 85GWh의 전기생산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계약 체결식에서 김병수 부사장은 “공사는 1976년 인도네시아 진출한 이후 댐, 관개, 습지개발, 홍수조절 등 분야에서 현재까지 58개 사업에 참여해 성공적으로 수행해 왔다”며 “공사의 기술력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마뗑겡 다목적댐 사업 또한 계약 기간 내 댐 설계를 완료해 앞으로도 한국의 농업관개 기술력을 세계에 알리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