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교조 전남지부, 제 20대 지부장에 장관호 당선... 사무처장에 기나영 당선
상태바
전교조 전남지부, 제 20대 지부장에 장관호 당선... 사무처장에 기나영 당선
  • 김필수 기자
  • 승인 2020.12.02 2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합법 전교조 시대 조합원과 함께 새로운 전교조를 만들겠습니다”
▲전국교직원노동조합 전남지부 제20대 지부장에 장관호, 사무처장에 기나영 후보가 당선됐다(사진제공=전국교직원노동조합 전남지부 )
▲전국교직원노동조합 전남지부 제20대 지부장에 장관호, 사무처장에 기나영 후보가 당선됐다(사진제공=전국교직원노동조합 전남지부 )

[뉴스깜] 김필수 기자= 전국교직원노동조합(이하 전교조) 전남지부는 20대 지부장에 장관호(오룡중학교), 사무처장에 기나영(창평초등학교) 후보가 단독 입후보하여 당선됐다고 2일 밝혔다.

투표는 지난 11월 30일부터 12월 2일까지 3일간 진행되었고, 전체 투표율은 63.61%였으며, 90.67%의 찬성표를 얻었다.

장관호·기나영 당선자는 2021~2022년 2년 동안 전교조 전남지부를 대표하게 된다.

장관호·기나영 후보는 ‘가슴 찡한 참교육! 내 곁의 전교조!’라는 슬로건 하에 학교 감사 제도 개선, 담임교사 행정업무 제로화, 교사 전문역량 네트워크 구축 등 시대정신을 반영한 참교육 활동 지원을 내걸었다.

또한 조합원들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수렴할 수 있도록 전교조 조직 운영 방식을 개선하는 한편, 대학무상교육, 사학공공성 강화를 내용으로 하는 교육 대개혁 추진을 표방하였다.

장관호, 기나영 당선자는 당선 소감에서 교사들의 삶에 위로가 되고 위안이 되는 전교조가 되고 아이들을 위한 참교육의 생명력을 더욱 확장시켜 나가는 전교조가 되겠다.”라는 포부를 밝혔다.

장관호 지부장 당선자는 1999년 영광여중에 발령받아, 혁신학교 교무부장, 목포 중등지회장, 전교조 전남지부 정책실장, 전교조 본부 정책실장을 역임했으며 현재 무안 오룡중학교에 재직하고 있다.

기나영 사무처장 당선자는 1998년 무안 현화초에 발령받아 진도 석교초 분회장, 혁신학교 교무부장, 담양지회 사무국장과 참실부장을 역임하고, 현재 담양 창평중학교에 재직 중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