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 관내 17개소 1027억원 투입 하수시설 정비
상태바
해남군, 관내 17개소 1027억원 투입 하수시설 정비
  • 김필수 기자
  • 승인 2021.12.08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을하수도 정비사업 등 주민 생활환경 개선 기대
▲해남군청 전경(사진제공=해남군)
▲해남군청 전경(사진제공=해남군)

[뉴스깜]김필수 기자= 전남 해남군(군수 명현관)이 내년 농어촌 마을하수도 정비 등에 국비 627억원 등 1,027억원의 사업비를 확보하고, 사업추진에 속도를 내고 있다.

해남군은 내년 해남읍 공공하수처리장 증설을 비롯해 농어촌마을하수도 정비사업과 하수관로 정비사업 등 17개소에 대한 관련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깨끗한 하수처리시설 확대를 통한 생활불편 및 주거환경을 개선은 민선7기 공약사업인 지역경제 활성화 기반 조성을 위해 역점 추진되고 있는 가운데 농어촌마을 하수도 정비사업 등이 탄력을 받으면서 깨끗한 하수처리시설 확대에 청신호가 되고 있다.

이번 대규모 사업비 확보는 명현관 군수와 관계 공무원들이 연초부터 환경부와 기획재정부 등의 관계부처를 지속적으로 방문하여 사업추진의 필요성과 국비 지원을 건의한 결과로, 이번 정기국회 개원 전에도 관련 국회의원을 차례로 방문, 농어촌 지역 열악한 하수도 보급율과 타당성을 설명하는 등 국비 확보를 위해 발로뛴 성과로 이어졌다.

해남군은 13건의 계속사업에 대해서는 계획된 기한 내에 완료할 수 있도록 사업추진에 철저를 기하고 신규사업지구로 선정된 화원 화봉ㆍ문내 난대 하수관로 정비사업과 송지 동현ㆍ문내 예락 농어촌마을하수도 정비사업에 대해서도 내년 설계용역을 착수해 빠르게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이를 위해 내년 본예산에 170억원의 예산을 반영한 상태로, 예산이 확정 되는대로 사업을 조기 발주해 사업추진에 따른 영농 불편을 최소화 할 계획이다.

농어촌마을하수도 정비사업은 마을 내 기존의 합류식 관거를 생활하수와 우수를 분리 배출하는 분류식 관거로 정비하는 사업으로서 마을 내 악취 발생과 공공수역 오염 등에 따른 주거 및 생활 불편사항을 해소해 왔다.

해남군은 지난 9월 각 가정과 상가에서 배출되는 생활하수 등에 효율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하수처리구역 확대 등을 내용으로 하는 해남군 하수도정비기본계획변경 용역도 완료하여 보다 많은 마을과 군민들이 하수도 정비사업 추진에 따른 혜택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명현관 군수는 “농어촌 마을하수도와 하수관로 정비사업을 계획된 기간내에 완료하여 사업지연에 따른 주민 불편이 없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며 “전국 최 하위권인 하수도 보급률 등 낙후된 지역 현안사업을 적극 추진하기 위한 국비확보에 도 전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